본문으로 바로가기

런닝, 헬스, 피트니스 운동등을 하면서, 이어폰으로 음악을 들을려면 일단 귀에서 안빠져야겠지요. 그럴려면 떠오르는 조건, 귀에 알맞는 이어 가이드, 커널형 이어폰, 방수 등이 생각나는데요. 이번 리뷰 제품은 그러한 스펙을 모두 갖춘, 격렬한 운동에 적합한 스포츠용 블루투스 이어폰입니다.



제품명은 플랜트로닉스의 '백비트 핏 350'


플랜트로닉스는 해드셋 음향기기 전문회사로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습니다. 루이 암스트롱이 달에 도착했을때 썼던 해드셋도 이 회사의 제품입니다. 뿐만 아니라 NASA 외에도 미국 여러 정부 기관에서도 공식으로 쓰이는 해드셋이 이 플랜트로닉스사 제품입니다.





구성품은 이어폰, 이어셋 S,M,L 사이즈, 파우치, 충전케이블, 설명서 입니다.



설명서 사진 간단하게 첨부해둡니다.



이어셋을 교환하거나, 귀에 착용하는 법도 나와있네요.



이어폰을 담을 파우치도 제공해줍니다



블루투스 이어폰 양쪽이 줄로 연결된 디자인입니다. 사용법도 여러분이 아시는 그대로 입니다.



왼쪽, 오른쪽 이어폰 색상이 다릅니다. 덕분에 L인지 R인지 안쳐다보고 색만 보고 바로 귀에 착용할 수 있네요.



스포츠 활동에 적합한 이어가이드. 저게 있어야만 귀에 딱 달라붙어서 어떤 운동을 해도 빠지지 않습니다.




이어폰은 커널형 타입입니다. 오픈형 이어폰과 달리 커널형은 외부소리가 거의 차단되니, 야외 운동시 주의하셔야 합니다. 대신 실내활동이나 안전한 곳에서는 온전히 음악소리에만 집중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이 이어폰 모양은 플랜트로닉스만의 특허받은 디자인이라고 하네요. 



버튼은 볼륨 업,다운, 전원버튼이 끝입니다.

이걸로 볼륨 조절, 이전곡, 다음곡, 노래 재생, 일시정지부터 전화까지 다 가능합니다.



줄은 패브릭 소재라 피부에 닿아도 아무렇지도 않고 마찰도 적습니다. IPX 5등급의 방수기능도 물론 갖추고 있습니다. 줄이 PVC 소재로 된 건 땀 났을때 미끄러져서 촉감이 별로더라구요. 그리고 저기 화살표 쪽을 보시면 뭔가 심처럼 그어져 있죠. 단순 무늬가 아니고 빛반사 소재를 넣어서, 야간운동시 반짝거리는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컨트롤의 옆면에는 마이크로5핀 충전단자가 있습니다.




비대칭 투톤 칼라로 보기에도 이쁘고, 좌우 구분도 즉각 되어서 좋고,



백비트 핏 350의 가장 큰 차별점중 하나는 이 케이블 클립에 있습니다. 이어폰에 가깝게 묶을수도 있고, 옷에 클립을 걸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런닝을 뛸 때 줄이 덜컹거리지 않게 해줍니다. 이렇게 작은 차이가 실제 사용하면서 느끼는 체감에는 큰 차이를 가져 오네요.



사람이 착용하면 딱 이런 느낌입니다.








줄로 연결된 블루투스 이어폰은 대부분 목 뒤로 넘겨서 사용하는데, 달리기를 하다보면 목 뒤에서 줄이 널뛰기 하지요.



이때 케이블 클립으로 이렇게 짧게 잡아주거나, 옷에 고정시킬 수 있습니다.



운동 나가기전에 착용한 모습





줄로 연결된 블루투스 이어폰은 목 뒤로 넘겨서 운동하다보면, 바벨 스쿼트 할때 줄이 눌릴까봐 불편하죠. 그럴때는 이렇게 앞으로 넘겨서 옷에 클립을 고정해두면 좋습니다. 




운동시 사용후기

야간에 항상 운동하는 공원이 조명 공사중이라, 운동 사진은 못 찍었네요. 일단 커널형 이어폰에 이어가이드 구조를 가지고 있어서, 어떤 격렬한 운동을 해도 이어폰이 빠지지 않습니다. 무게도 15g 으로 이 회사 제품의 1세대 블루투스 이어폰과 비교해보면 많이 가벼워졌습니다. 애플 에어팟이 8g 이니까, 2개 정도의 느낌이랄까요. 배터리도 2시간 충전으로 최대 6시간을 재생할 수 있습니다. 중간중간 멈췄다 재생했다 하니, 실제로는 좀 더 길어집니다. 이정도면 어디 등산을 다녀오면서 사용해도 되겠네요. 그리고 하나 재미있는 점이 커널형 이어폰 때문인지, 아니면 HD보이스 인증을 받은 6mm 드라이버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음악을 들어오면 음질이 좋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보통 블루투스 이어폰 음질은 거기서 거기라고 생각했는데, 이 모델은 좀 다르긴 하네요. 제가 7년전에 나온 이 모델의 1세대 이어폰을 지금도 쓰고 있는데요. 그때와 비하면 더 가볍도, 재생시간도 늘고, 소재도 좋아졌는데, 가격은 더 싸졌네요. 1세대는 지금보다 더 비쌌거든요. 커널형 이어폰에 런닝/헬스용 이어폰을 찾는다면 한번 살펴보셔도 좋은 제품입니다. 미국 NASA도 쓴다고 하니깐요. 매일 운동하는 시간이 기다려지네요.





이 사용기는 (주)아이스카이 네트워크 & 네이버 체험단을 통해, 제품을 무상으로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가감없이 리뷰하여, 구매자께 충분히 참고자료가 될 수 있도록 자세하게 작성하였습니다.




▶ '냥코선생 :: 티스토리'의 게시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BY-NC-SA) 저작권법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블로그 내용은 퍼가셔도 좋습니다. 원문 출처만 함께 남겨주세요. 

▶ 추천  은 로그인 없이도 눌러주실 수 있습니다.

다른 사람들이 흥미롭게 읽은 이야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스터리 2019.05.24 11:11

    2시간 충전으로 6시간 재생
    2시간 충전 부분에서 ㅡ.ㅡ 6시간 재생 부분에서 ^.^
    유저 입장에서는 빠른 충전으로 오랜 시간 재생이 제일 중요할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