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스마트폰을 새로 사면 보통 디스플레이 필름과 케이스만 구매하시죠. 하지만 저처럼 후면 카메라 렌즈도 긁혀본 사람은 항상 후면카메라 필름까지 구매합니다. 오늘 리뷰하는 제품은 아이폰11 Pro 용 후면카메라 프레임+카메라 렌즈 보호 필름입니다.



제품명은 '빅쏘 아이폰11 Pro 후면카메라 강화유리필름' 입니다.

옵션에 보시면 이번 아이폰 11 시리즈, 아이폰11, 11 Pro, 11 Pro Max 까지 전부 다 있습니다. 




구성품은 1셋트에 후면카메라 프레임 + 렌즈 보호필름이 묶음으로, 총 2셋트가 들어있습니다.



붙이는 방법은 디스플레이 강화유리 붙이는 방법과 동일합니다. 한쪽 먼저 스티커를 걷어내고, 폰 모양에 맞춰서 부착한후 나머지 필름도 떼어내면 됩니다.



후면카메라 프레임&렌즈 강화유리필름을 부착한 모습입니다. 붙이기전보다 프레임이 약간 튀어나왔습니다.



붙이기전에 가장 우려했던게 접착스티커 자국이 남지 않을까 했는데, 한번 붙였다가 어떤지 떼어내보니 괜한 걱정이였습니다. 손가락으로 만져봐도 접착제에 끈끈한 느낌이 전혀 없습니다. 그럼 이게 붙을까 하고 폰에 붙여보면 또 신기하게 달라붙네요. 고정도 잘 됩니다.




예전에 주머니에 폰과 잡동사니를 넣어뒀다가 후면카메라 렌즈에 기스난 경험이 한번 있어서, 새 폰을 사면 꼭 후면카메라 필름도 챙겨서 붙이고 있습니다.






프레임 강화유리 두께가 1mm 정도 되는 것 같구요. 



후면카메라 렌즈 필름은 훨씬 더 얇습니다. 신분증 두께보다 좀 더 얇은 것 같습니다.




후면카메라 강화유리를 붙이고, 기존에 쓰던 젤리 케이스가 호환되는지 궁금했습니다.

안맞으면 둘 중 하나를 포기하려고 했는데요.



다행히 젤리 케이스를 사용해도 별 간섭이 없습니다.




상하좌우 문제없이 딱 맞네요.



< 후면카메라 필름 붙이기 '전' >


후면카메라에 강화유리필름을 붙여서 사진 촬영에 이상이 생기지 않을까 했는데, 전혀 차이가 없었습니다.



< 후면카메라 필름 붙이기 '후' >


총평

안겪어본 사람은 모르는 후면카메라 강화유리필름 유무, 새 폰을 사셨다면 한번 구매를 고려해보세요. 직구하셔도 되고 빨리 택배를 받아보고 싶다면 위의 국내 업체인 빅쏘 제품것도 한번 구경해보시길 바랍니다.




이 사용기는 빅쏘 & 네이버 체험단을 통해, 제품을 무상으로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가감없이 리뷰하여, 구매자께 충분히 참고자료가 될 수 있도록 자세하게 작성하였습니다.





▶ '냥코선생 :: 티스토리'의 게시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BY-NC-SA) 저작권법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블로그 내용은 퍼가셔도 좋습니다. 원문 출처만 함께 남겨주세요. 

▶ 추천  은 로그인 없이도 눌러주실 수 있습니다.

- 애드블록 풀어주시면 냥코선생에게 큰 도움! (광고 단 2개)

- 냥코선생 블로그를 후원 해주세요!


다른 사람들이 흥미롭게 읽은 이야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프라다 2019.11.28 10:34

    인덕션 아직도 적응안되네

  2. 룰루랄라 2019.11.28 21:49

    카메라 강화유리의 제일 큰 문제점인
    어두운곳+플래쉬 로 찍을때 뿌옇거나 빨갛게 되는 문제는 없을까요?